Contents & Skin ©2006 rainny 
«   2019/12   »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31        
:: 방문자 통계
· 전체: 2237178
· 오늘: 80
· 어제: 129
  [욥기(Job) 2:1 ~ 2:13] 몸이 상하고 마음이 아파도

- 1 절
또 하루는 하나님의 아들들이 와서 여호와 앞에 서고 사탄도 그들 가운데에 와서 여호와 앞에 서니
- 2 절
여호와께서 사탄에게 이르시되 네가 어디서 왔느냐 사탄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이르되 땅을 두루 돌아 여기저기 다녀왔나이다
- 3 절
여호와께서 사탄에게 이르시되 네가 내 종 욥을 주의하여 보았느냐 그와 같이 온전하고 정직하여 하나님을 경외하며 악에서 떠난 자가 세상에 없느니라 네가 나를 충동하여 까닭없이 그를 치게 하였어도 그가 여전히 자기의 온전함을 굳게 지켰느니라
- 4 절
사탄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이르되 가죽으로 가죽을 바꾸오니 사람이 그으 모든 소유물로 자기의 생명을 바꾸올지라
- 5 절
이제 주의 손을 펴서 그의 뼈와 살을 치소서 그리하면 틀림없이 주를 향하여 욕하지 않겠나이까
- 6 절
여호와께서 사탄에게 이르시되 내가 그를 네 손에 맡기노라 다만 그의 생명을 해하지 말지니라
- 7 절
사탄이 이에 여호아 앞에서 물러가서 욥을 쳐서 그의 발바닥에서 정수리까지 종기가 나게 한지라
- 8 절
욥이 재 가운데 앉아서 질그릇 조작을 가져다가 몸을 긁고 있더니
- 9 절
그의 아내가 그에게 이르되 당신이 그래도 자기의 온전함을 굳게 지키느냐 하나님을 욕하고 죽으라
- 10 절
그가 이르되 그대의 말이 한 어리석은 여자의 말 같도다 우리가 하나님께 복을 받았은즉 화도 받지 아니하겠느냐 하고 이 모든 일에 욥이 입술로 범죄하지 아니하니라
- 11 절
그 때에 욥의 친구 세 사람이 이 모든 재앙이 그에게 내렸다 함을 듣고 각각 자기 지역으로부터 이르렀으니 곧 데만 사람 엘리바스와 수아 사람 빌닷과 나아마 사람 소발이라 그들이 욥을 위문하고 위로하려 하여 서로 약속하고 오더니
- 12 절
눈을 들어 멀리 보내 그가 욥인 줄 알리 어렵게 되었으므로 그들이 일제히 소리 질러 울며 각각 자기의 겉옷을 찢고 하늘을 향하여 티끌을 날려 자기 머리에 뿌리고
- 13 절
밤낮 칠 일 동안 그와 함께 땅에 앉았으나 욥의 고통이 심함을 보므로 그에게 한마디도 말하는 자가 없었더라

[*] 사탄의 끈질긴 모습과 욥의 굳건한 믿음을 보이사 깨닫게 하시는 주님...지금 겪고 있는 상황이 그 끝이 보이지 않을 것 같아도 이것 또한 한 과정임을 알게 하여 주심에 감사 드립니다. 제가 욥의 아내와 같은 사탄의 앞잡이가 되는 것이 아니라 주위 사람들에게 3명의 친구와 같이 온전히 함께 하는 자가 되도록 인도하소서.
 
   
  

 본 블로그에 게시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
 의하여 이용허락 되었습니다.

[ 저작자표시 - 비영리 - 동일조건변경허락 ]
2014/07/11 07:25 | 트랙백 | 댓글
http://castod.com/blog/trackback/271
 

 

 

 

  [데살로니가전서 2:13 ~ 3:4] 고난보다 풍성한 위로

- 13 절
이러므로 우리가 하나님께 끊임없이 감사함은 너희가 우리에게 들은 바 하나님의 말씀을 받을 때에 사람의 말로 받지 아니하고 하나님의 말씀으로 받음이니 진실로 그러하도다 이 말씀이 또한 너희 믿는 자 가운데에서 역사하느니라
- 14 절
형제들아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유대에 있는 하나님의 교회들을 본받은 자 되었으니 그들이 유대인에게 고난을 받음과 같이 너희도 너희 동족에게서 동일한 고난을 받았느니라
- 15 절
유대인은 주 예수와 선지자들을 죽이고 우리를 쫓아내고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지 아니하고 모든 사람에게 대적이 되어
- 16 절
우리가 이방인에게 말하여 구원 받게 함을 그들이 금하여 자기 죄를 항상 채우매 노하심이 끝까지 그들에게 임하였느니라
- 17 절
형제들아 우리가 잠시 너희를 떠난 것은 얼굴이요 마음은 아니니 너희 얼굴 보기를 열정으로 더욱 힘썼노라
- 18 절
그러므로 나 바울은 한번 두번 너희에게 가고자 하였으나 사탄이 우리를 막았도다
- 19 절
우리의 소망이나 기쁨이나 자랑의 면류관이 무엇이냐 그가 강림하실 때 우리 주 예수 앞에 너희가 아니냐
- 20 절
너희는 우리의 영광이요 기쁨이라
[3장]
- 1 절
이러므로 우리가 참다 못하여 우리만 아덴에 머물기를 좋게 생각하고
- 2 절
우리 형제 곧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는 하나님의 일꾼이 디모데를 보내노니 이는 너희를 굳건하게 하고 너희 믿음에 대하여 위로함으로
- 3 절
아무도 이 여러 환난 중에 흔들리지 않게 하려 함이라 우리가 이것을 위하여 세움 받은 줄을 너희가 친히 알리라
- 4 절
우리가 너희와 함께 있을 때에 장차 받을 환난을 너희에게 미리 말하였는데 과연 그렇게 된 것을 너희가 아느니라

[*] 믿음 가운데서 역사하시는 주님! 제 믿음을 공고히 하여 주시고 바울과 같은 리더가 될 수 있도록 연단하소서. 또한 지금 겪는 어려움에 디모데와 같은 조력자를 저에게도 허락해 주소서
 
   
  

 본 블로그에 게시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
 의하여 이용허락 되었습니다.

[ 저작자표시 - 비영리 - 동일조건변경허락 ]
2014/07/03 07:10 | 트랙백 | 댓글
http://castod.com/blog/trackback/269
 

 

 

 

  [데살로니가전서 2:1 ~ 2:12] 헛되지 않은 수고

- 1 절
형제들아 우리가 너희 가운데 들어간 것이 헛되지 않은 줄을 너희가 친히 아나니
- 2 절
너희가 아는 바와 같이 우리가 빌립보에서 고난과 능욕을 당하였으나 우리 하나님을 힘입어 많은 싸움 중에 하나님의 복음을 너희에게 전하였노라
- 3 절
우리의 권면은 간사함이나 부정에서 난 것이 아니요 속임수로 하는 것도 아니라
- 4 절
오직 하나님께 옳게 여기심을 입어 복음을 위탁 받았으니 우리가 이와 같이 말함은 사람을 기쁘게 하려 함이 아니요 오직 우리 마음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려 함이라
- 5 절
너희도 알거니와 우리가 아무 때에도 아첨하는 말이나 탐심의 탈을 쓰지 아니한 것을 하나님이 증언하시느니라
- 6 절
또한 우리는 너희에게서든지 다른 이에게서든지 사람에게서는 영광을 구하지 아니하였노라
- 7 절
우리는 그리스도의 사도로서 마땅히 권위를 주장할 수 있으나 도리어 너희 가운데서 유순한 자가 되어 유모가 자기 자녀를 기름과 같이 하였으니
- 8 절
우리가 이같이 너희를 사모하여 하나님의 복음뿐 아니라 우리의 목숨까지도 너희에게 주기를 기뻐함은 너의가 우리의 사랑하는 자 됨이라
- 9 절
형제들아 우리의 수고와 애쓴 것을 너희가 기억하리니 너희 아무에게도 폐를 끼치지 아니하려고 밤낮으로 일하면서 너희에게 하나님의 복음을 전하였노라
- 10 절
우리가 너희 믿는 자들을 향하여 어떻게 거룩하고 옳고 흠 없이 행하였는지에 대하여 너희가 증인이요 하나님도 그러하시도다
- 11 절
너희도 아는 바와 같이 우리가 너희 각 사람에게 아버지가 자기 자녀에게 하듯 권면하고 위로하고 경계하노니
- 12 절
이는 너희를 부르사 자기 나라와 영광에 이르게 하시는 하나님께 합당히 행하게 하려 함이라

[*] 더욱 겸손히 섬기라 하시는 주님!!! 흐트러지던 마음을 다시 잡아 모든 행함에 있어 낮추어 하겠습니다.
 
   
  

 본 블로그에 게시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
 의하여 이용허락 되었습니다.

[ 저작자표시 - 비영리 - 동일조건변경허락 ]
2014/07/02 07:27 | 트랙백 | 댓글
http://castod.com/blog/trackback/268
 

 

 

 

  [다니엘 2:31 ~ 2:49] 한 나라를 세우시리니

- 31절
왕이여 황이 한 큰 신상을 보셨나이다 그 신상이 왕의 앞에 섰는데 크고 광채가 매우 찬란하며 그 모양이 심히 두려우니
- 32 절
그 우상의 머리는 순금이요 가슴과 두 팔은 은이요 배와 넓적 다리는 놋이요
- 33 절
그 종아리는 철이요 그 발은 얼마는 진흙이었나이다
- 34 절
또 왕ㅇ이 보신즉 손대지 아니한 돌이 나와서 신상의 철과 진흙의 발을 쳐서 부서뜨리매
- 35 절
그 때에 철과 진흙과 놋과 은과 금이 다 부서져 여름 타작 마당의 겨 같이 되어 바람에 불려 간 곳이 없었고 우상을 친 돌은 태산을 이루어 온 세계에 가득하였나이다
- 36 절
그 꿈이 이러한즉 내가 이제 그 해석을 왕 앞에 아뢰리이다
- 37 절
왕이여 왕은 여러 왕들 중의 왕이시라 하늘의 하나님이 나라와 권세와 능력과 영광을 왕에게 주었고
- 38 절
사람들과 들짐승과 공중의 새들, 어느 곳에 있는 것을 막론하고 그것들을 왕의 손에 넘기사 다 다스리게 하셨으니 왕은 곧 그 금 머리이니이다
- 39 절
왕을 뒤이어 왕보다 못한 다른 나라가 일어날 것이요 셋째로 또 놋 같은 나라가 일어나서 온 세계를 다스릴 것이며
- 40 절
넷째 나라는 강하기가 쇠 같으리니 쇠는 모든 물건을 부서뜨리고 이기는 것이라 쇠가 모든 것을 부수는 것 같이 그 나라가 뭇나라를 부서뜨리고 찧을 것이며
- 41 절
왕께서 그 발과 발가락이 얼마는 토기장이의 진흙이요 얼마는 쇠인 것을 보셨은즉 그 나라가 나누일 것이며 왕께서 쇠와 진흙이 섞인 것을 보셨은즉 그 나라가 쇠 같은 든든함이 없을 것이나
- 42 절
그 발가락이 얼마는 쇠요 얼마는 진흙인즉 그 나라가 얼마는 든든하고 얼마는 부서질 만한 것이며
- 43 절
왕께서 쇠와 진흙이 섞인 것을 보셨은즉 그들이 다른 민족과 서로 섞일 것이나 그들이 피차에 합하지 아니함이 쇠와 진흙이 합하지 않음과 같으리이다
- 44 절
이 여러 왕들의 시대에 하늘의 하나님이 한 나라를 세우시리니 이것은 영원히 망하지도 아니할 것이요 그 국권이 다른 백성에게로 돌아기지도 아니할 것이요 도리어 이 모든 나라를 쳐서 멸망시키고 영원히 설 것이라
- 45 절
손대지 아니한 돌이 산에서 나와서 쇠와 놋과 진흙과 은과 금을 부서뜨린 것을 왕께서 보신 것은 크신 하나님이 장래 일을 왕께 알게 하신 것이라 이 꿈은 참되고 이 해석은 확실하니이다 하니
- 46 절
이에 느부갓네살 왕이 엎드려 다니엘에게 절하고 명하여 예물과 향품을 그에게 주게 하니라
- 47 절
왕이 대답하여 다니엘에게 이르되 너희 하나님은 참으로 모든 신들의 신이시요 모든 왕의 주재시로다 네가 능히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었으니 네 하나님은 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시로다
- 48 절
왕이 이에 다니엘을 높여 귀한 것이나 선물을 많이 주며 그를 세워 바벨론 온 지방을 다스리게 하며 또 바벨론 모든 지혜자의 어른을 삼았으며
- 49 절
왕이 또 다니엘의 요구대로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세워 바벨론 지방의 일을 다스리게 하였고 다니엘은 왕궁에 있었더라

[*] 주의 철저한 계획하심을 찬송합니다. 저에 대한 계획하심을 알 수 있도록 다니엘의 지혜를 저에게 내려 주소서. 또한 믿고 함께 동역할 사드락과 메삭과 아벳느고를 보내 주소서.
 
   
  

 본 블로그에 게시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
 의하여 이용허락 되었습니다.

[ 저작자표시 - 비영리 - 동일조건변경허락 ]
2014/06/10 07:20 | 트랙백 | 댓글
http://castod.com/blog/trackback/258
 

 

 

 

  [다니엘 2:24 ~ 2:30] 역사의 해석은 하나님께

- 24 절
이에 다니엘은 왕이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라 명령한 아리옥에게로 가서 그에게 이같이 이르되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지 말고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라 하니
- 25 절
이에 아리옥이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 앞에 들어가서 이르되 내가 사로잡혀 온 유다 자손 중에서 한 사람을 찾아 내었나이다 그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드리리이다 하니라
- 26 절
왕이 대답하여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이르되 내가 꾼 꿈과 그 해석을 네가 능히 내게 알게 하겠느냐 하니
- 27 절
다니엘이 왕 앞에 대답하여 이르되 왕이 물으신 바 은밀한 것은 지혜자나 술객이나 박수나 점쟁이가 능히 왕께 보일 수 없으되
- 28 절
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실 이는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시라 그가 느부갓네살 왕에게 후일에 될 일을 알게 하셨나이다 왕의 꿈 곧 왕이 침상에서 머리 속으로 받은 환상은 이러하나이다
- 29 절
왕이여 왕이 침상에서 장래 일을 생각하실 때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가 장래 일을 왕에게 알게 하셨사오며
- 30 절
내게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심은 내 지혜가 모든 사람보다 낫기 때문이 아니라 오직 그 해석을 왕에게 알려서 왕이 마음으로 생각하던 것을 왕에게 알려주려 하심이니이다

[*] 장래를 주관하시는 분임을 믿습니다. 제가 가야할 길을 인도하시고 현재 맡은 일을 함에 있어서 주의 뜻에 어긋나지 않도록 용기를 주소서
 
   
  

 본 블로그에 게시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
 의하여 이용허락 되었습니다.

[ 저작자표시 - 비영리 - 동일조건변경허락 ]
2014/06/09 07:39 | 트랙백 | 댓글
http://castod.com/blog/trackback/257
 

 

 

 

 [1]